• 최종편집 2020-07-04(토)

EU, 내달 1일부터 한국 등 15개국 입국 허용 전망

한국, 일본, 호주, 캐나다, 뉴질랜드 등 포함/ 중국은 상호 합의가 이뤄져야 포함돼/ 미국과 러시아는 제외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6.28 08:2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NISI20200622_0016418191_web.jpg

유럽연합(EU)이 내달 1일부터 한국 등 15개국 국민의 입국을 허용할 것으로 전망됐다.

26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 등에 따르면 EU는 15개국이 포함된 ‘입국 허용국 명단’에 잠정 합의했다.

15개국은 한국, 일본, 호주, 캐나다, 뉴질랜드, 조지아, 우루과이, 모로코, 튀니지, 알제리, 세르비아, 몬테네그로, 태국, 르완다다. 중국의 경우 중국 정부가 유럽 시민들의 중국 관광을 허용하는 상호합의가 이뤄질 경우 EU 입국이 허용된다.

코로나19 확진자가 계속 증가하고 있는 미국과 러시아는 명단에서 제외됐다.

EU 외교관은 “다만 이번 명단은 EU 회원국 정부의 승인이 필요한 잠정안”이라면서 “다만 변경되지 않은 채 승인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밝혔다.

앞서 EU 27개 회원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지난 3월 중순부터 제3국 국민의 필수적이지 않은 EU 입국을 막는 '여행 금지 조치'를 시행했다. 

이번 명단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 확진자 수 감소 추세 등을 고려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이번 조치는 여름 관광시즌 더 많은 사람들이 유럽으로 올 수 있게 함으로써 코로나19로 타격을 입은 경제를 회복하려는 의도가 있는 것으로 평가됐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EU, 내달 1일부터 한국 등 15개국 입국 허용 전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