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3(목)

'낮이 가장 긴 날' 하지, 폭염주의…내륙 곳곳서 소나기

내륙 중심 낮 기온 33도 이상 더운 날씨 /충북북부 등에 천둥·번개 동반한 소나기/ "중부내륙·경북내륙 등 기온 33도 이상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6.21 11:3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경기 이천·강원 횡성 등 폭염주의보 예정
낮 최고기온 서울·대전 32도, 춘천 33도등

NISI20200609_0016388847_web.jpg

하지(夏至·1년 중 낮의 길이가 가장 긴 날)인 21일 내륙지역을 중심으로 낮 기온이 33도 이상으로 오르는 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대기 불안정으로 인해 소나기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기상청은 이날 강원영서남부와 충북북부, 전북동부, 경북북부내륙에는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이날 낮 12시부터 오후 6시 사이 5~30㎜다.

기상청은 "대부분 내륙에서 체감온도 31도 이상, 특히 중부내륙과 경북내륙에는 33도 이상 오르는 곳이 많아지면서 폭염 특보가 확대, 강화될 가능성이 있다"고 관측했다.

이어 "경기동부와 강원영서는 체감온도가 33도 이상으로 오르는 등 더위가 이어지겠다"고 덧붙였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부터 경기도 이천시, 안성시, 여주시와 강원도 횡성군, 원주시, 홍천군 평지,춘천시에 폭염주의보가 발효될 예정이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7~21도, 낮 최고기온은 23~33도가 되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0도, 인천 19도, 수원 19도, 춘천 19도, 강릉 20도, 청주 21도, 대전 20도, 전주 20도, 광주20, 대구 18도, 부산 18도, 제주 20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2도, 인천 27도, 수원 31도, 춘천 33도, 강릉 29도, 청주 31도, 대전 32도, 전주 31도, 광주 31도, 대구 32도, 부산 26도, 제주 26도다.

이날 아침까지 경기서해안과 충남북부서해안, 일부 강원내륙에는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다만 중서부지역과 일부 호남권 오전에 농도가 다소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낮이 가장 긴 날' 하지, 폭염주의…내륙 곳곳서 소나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