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5-31(일)

6선 박병석, 21대 첫 국회의장 사실상 확정…김진표 불출마

김진표 "경제위기 극복 역할 전념"/ 박병석, 오전 중 후보 등록 예정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5.20 09:3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NISI20200512_0016319283_web.jpg

최다선인 6선의 박병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1대 전반기 국회 국회의장 후보에 추대되면서 사실상 21대 첫 국회의장으로 확정됐다.

출마를 고심하던 김진표 민주당 의원은 20일 불출마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김 의원은 이날 오전 페이스북에 "지난 한 달 동안 많은 고민 끝에 이번에는 국회의장 후보 등록을 하지 않고 우리 당을 믿어주신 국민의 뜻을 받들어 경제위기 극복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는 역할에 전념하겠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이번 총선에서 국민들이 민주당을 거대여당으로 만들어주신 건 청와대가 정부, 국회가 하나로 힘을 모아 코로나19 위기, 특히 경제위기를 극복하는 집권여당이 되어달라는 뜻이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6선 최다선인 박 의원과 5선으로 당내 최고령인 김 의원은 전반기 국회의장 자리를 두고 후보 단일화를 논의했다. 지난 18일 밤에는 직접 만나 의견을 나누기도 했다.

당내에서는 경선을 해 잡음이 이는 것보다 합의추대를 하는 게 모양새가 좋지 않겠느냐는 여론이 우세했다.

박 의원은 20일 오전 중 후보 등록을 할 예정이다. 박 의원은 뉴시스와의 통화에서 "김 의원과 충분히 의견교환을 했다"며 "김 의원이 입장을 밝히면 곧장 후보 등록을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6선 박병석, 21대 첫 국회의장 사실상 확정…김진표 불출마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