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5-27(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5.01 09:1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NISI20191014_0015702472_web.jpg

군이 초대형 방사포 등 북한의 장사정포에 대응하기 위한 전투기 훈련을 실시한 것으로 나타났다.

공군16전투비행단(16전비)은 지난달 28일과 29일 이틀간 지상·공중비상대기항공차단(G/X-INT) 훈련을 실시했다고 1일 밝혔다.

지상·공중비상대기항공차단은 지상대기·공중대기 중인 항공전력을 이용해 실시간으로 포착한 적 후방지역 미사일 또는 장사정포 부대 등을 직접 공격하는 항공차단 작전이다.

이 작전은 적 전력을 약화하거나 후속 제대의 전방 투입·지원을 저지하기 위해 진행된다.

이번 훈련에는 16전비를 비롯해 11·19전투비행단 소속인 FA-50, F-15K, KF-16 전투기들이 참가했다.

작전요원들은 항공임무명령서에 계획된 전시 임무 절차 적용과 가상적지·지대공 미사일 운영 등을 통해 실전 능력을 강화했다.

훈련을 주관한 16전비 황재득(대령) 항공작전전대장은 "지상·공중비상대기항공차단 작전은 신속하고 효과적으로 적 도발을 저지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작전 중 하나"라며 "적이 어떤 도발을 하더라도 단호히 응징할 수 있도록 최상의 대비태세를 계속 유지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軍, 초대형 방사포 등 北 장사정포 견제용 전투기 투입 훈련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