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02(화)

경남 함양군, 하우스 양파 첫 수확

지곡양파작목반 11월 정식 조생종 양파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4.23 15:4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NISI20200423_0000517236_web.jpg

 

경남 함양군은 23일 지곡면 개평리 일원에서 올해 하우스 양파 첫 수확을 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첫 수확한 양파는 지곡양파작목반으로 4개 농가가 하우스에서 재배한 조생종으로 지난해 11월1일에 정식해 4월 중하순 수확해 2~3일 정도 건조 후 출하된다.

군에서 주로 재배하는 중만생종 수확시기가 6월 중순인 것과 비교하면 조생종은 50일 정도 빠르다. 하우스 재배로 구가 단단하고 식감이 부드러워 맛이 좋은 것도 특징이다.

이번 첫 수확한 양파는 4농가가 0.1ha에 시범적으로 재배한 것으로 1동당 200망정도 생산됐으며 한 망(20kg)에 1만7000원 정도에 출하된다.

군 관계자는 “최근 양파 재배농가들이 비교적 높은 가격으로 출하할 수 있는 조생종 양파 재배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농가의 노동력 분산과 부가적인 수익 창출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남 함양군, 하우스 양파 첫 수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