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2-03(목)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11.18 13: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NISI20201118_0000639482_web.jpg

 

'골프여제' 박세리가 '노는 언니'에서 어두운 연애운을 확인했다.

박세리는 지난 17일 방송된 티캐스트 E채널 예능프로그램 '노는 언니'에서 멤버들과 함께 타로·사주카페를 방문해 연애운을 점쳤다. 그는 초조한 마음으로 타로카드 몇 장을 뽑고 역술가의 해석을 기다렸다.

역술가는 "아무리 이리저리 봐도 없다"며 "남자 없이 그냥 이대로 살면 된다"고 말해 일동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박세리는 "아 진짜야? 웬일이야"라며 실망하는 기색을 보였다.

역술가는 박세리가 뽑은 건 수녀카드라며 연애운이 없다고 설명했다. 박세리가 "혼자 살아야겠네"라고 말하자, 농구선수 출신 김은혜는 "사주에는 남자가 있을 수도 있다"며 사주풀이를 권했다.

사주를 확인한 역술가는 박세리가 연애를 하지 못하는 이유에 대해 "이 분이 굉장히 머리가 좋다. 아주 꼼꼼하고 파워풀해서 허투루 보는 게 하나도 없다. 반면 남자는 허당기가 많아서 마음에 안 드는 것"이라고 부연했다.

배구선수 출신 한유미는 이 말을 듣고 "그래서 (허당인) 내가 마음에 안 드나 봐"라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한편 '노는 언니'는 여성 스포츠 스타들이 그동안 놓치고 살았던 것들에 도전하며 놀아보는 세컨드 라이프 프로그램이다.

 

(사진 = '노는 언니' 캡처)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박세리, 연애운 점쳤더니 수녀카드…"남자없이 이대로 살아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