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1-26(목)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11.10 13:1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NISI20201110_0000634163_web.jpg

퓨전 국악그룹 '나르샤'

 

대구 수성아트피아가 11일 오후 7시30분 무학홀에서 퓨전 국악그룹 '나르샤'의 공연을 선보인다.

나르샤는 경북예고, 대구예대, 대구시립국악단 등 지역에서 활발하게 활동하는 젊은 연주자와 작곡가로 이뤄진 그룹이다.

팀명 냐르샤는 순우리말로 '날아오르다'란 뜻이다. 한 곳에 머무르지 않고 다양한 장르를 통해 비상하겠다는 포부를 담았다.

이들은 전통음악을 기반으로 재즈, 탱고, 팝 등 여러 장르를 접목한다. 창작곡은 물론, 시민들의 귀에 익숙한 노래들도 새롭게 편곡해 들려주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는 실내악으로 편곡한 '태평가'와 '소춘향가', 창작곡 '사랑의 시작', 관현악곡 '신타령' 등 다양한 분위기의 노래를 준비했다.

전통악기와 기타, 드럼, 베이스 등이 어우러져 고전적인 음색과 현대 음악의 유연함을 함께 느낄 수 있다.

정성희 수성아트피아 관장은 "이번 퓨전국악 공연이 국악에 더욱더 편하게 다가갈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기대했다.

한편, 이 공연은 시민들이 일상에서 문화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기획한 수성아트피아의 '문화가 있는 날' 프로그램이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지역문화예술회관 문화가 있는 날' 사업으로 선정돼 국비를 지원받아 진행한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퓨전 국악그룹 '나르샤' 들으러 가자, 현대음악 접목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